안금애 52kg 유도로 금메달 1개 추가 ‘북한 금메달 2개’

북한 여자 유도 선수 안금애(32)는 3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엑셀렌던 노스 아레나에서 열린 여자 유도 52kg급 결승에서 큐바의 베르모이 아코스타 야네트(25)를 이겨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안금애가 쿠바의 야네트 선수보다 체력적으로 불리할 것이라는 예측과는 달리 경기는 연장전까지 진행됐다.

이에 안금애가 시작 1분만에 되치기 유효를 받아내 금메달의 기쁨을 맛보게 됐다.

한편, 북한이 올림픽 여자 유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건 것은 1996년 애틀랜타올림픽에서 정상에 오른 계순희 이후 16년 만에 안금애가 두 번째다.

http://breaknews.com/sub_read.html?uid=222677&section=sc4

Share the joy
  •  
  •  
  •  
  •  
  •  
  •  

0 개의 댓글

아직 댓글이 없습니다.

당신이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