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용표·김무성·문재인, 통일노래 합창·뮤직비디오 출연

20151015_110516 

20151015_110452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홍용표 통일부 장관과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 등이 통일노래 합창과 뮤직비디오에 함께 출연한다.

통일부는 9일 서울 종로구 남북회담본부에서 새시대통일의노래캠페인조직위원회, SBS 플러스와 함께 새시대통일의노래캠페인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새시대통일의노래캠페인은 1100여개 시민사회단체가 주도한다. 통일부가 특별후원하고 통일준비위원회와 광복70년기념사업추진위원회가 후원하며 SBS가 주관방송사로 참여한다.

이번에 발표하는 통일노래 “원 드림 원 코리아”는 광복 70년을 맞아 1020세대를 위한 새 통일노래다. 작곡가 김형석과 박칼린 감독, 김이나 작사가, EXO, EXID 등이 참여했다.

이 노래는 양파·나윤권의 듀엣버전과 EXO, EXID, 원더걸스 등 총 27개 그룹과 개인이 참여한 합창버전으로 제작됐다. 노래는 15일 음원사이트 등을 통해 무료 공개되고 특히 합창버전은 뮤직비디오로도 제작된다.

홍용표 장관과 김무성 대표, 문재인 대표도 합창과 뮤직비디오 촬영에 참여했다.

조직위는 다음달 9일 서울 마포구 상암월드컵경기장에서 “ONE-K콘서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주최측은 올해를 기점으로 통일이 될 때까지 매년 콘서트를 개최하겠다는 계획을 세웠다. 공연 수익금으로 통일문화재단(가칭)을 설립해 범국민 통일운동을 펼치겠다고 조직위는 밝혔다.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시스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Share the joy
  •  
  •  
  •  
  •  
  •